< 목록으로

"손흥민이 '독일어'로 던진 한 마디의 기적"…결정적 득점 기회 놓친 FW에게, 'EPL 682일 만에 골' 선물 [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2024.03.05
추천 0
댓글 0

"손흥민이 '독일어'로 던진 한 마디의 기적"…결정적 득점 기회 놓친 FW에게, 'EPL 682일 만에 골' 선물

기사입력 2024.03.05. 오전 05:41 최종수정 2024.03.05. 오전 05:41 기사원문



 

[마이데일리 = 최용재 기자]토트넘은 지난 3일 영국 런던의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23-24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7라운드 크리스탈 팰리스전에서 3-1 역전 승리를 거뒀다.

우여곡절이 많았던 경기였다. 후반 14분 크리스탈 팰리스 에베레치 에제에게 선제골을 내줬지만, 후반 32분 티모 베르너의 동점골, 후반 35분 크리스티안 로메로의 역전골, 후반 43분 손흥민의 쐐기골까지 이어지며 통쾌한 역전 승리를 만들어냈다.

특히 베르너의 골에 많은 관심이 집중됐다. 왜? 토트넘의 데뷔골이자, EPL에서 정말 오랜만에 득점을 했기 때문이다. 첼시 시절에 득점을 한 후 무려 682일 만에 EPL에서 골을 신고한 것이다.

그리고 전반 결정적 기회를 놓친 후 대반전을 일궈낸 골이라 더욱 큰 관심을 받았다. 전반 17분 손흥민이 찔러준 패스로 베르너는 골키퍼와 일대일 상황을 맞이했다. 하지만 골키퍼에게 막히며 토트넘 데뷔골이 무산됐다.

이런 결정적 기회를 놓치면, 일반적으로 멘탈은 망가진다. 의욕이 떨어지고, 포기하고 싶어진다. 그런데 베르너는 심기일전하며 반전을 이끌어 냈다. 위기의 팀을 구한 소중한 동점골을 터뜨린 것이다.

이 대반전에는 하나의 비밀이 숨겨져 있었다. 팀의 에이스이자 캡틴 손흥민의 '한 마디', 그 한 마디가 만든 기적이었다. 베르너가 결정직 기회를 놓치자 손흥민은 베르너에게 한 마디를 했다. 손흥민은 영어가 아닌 '독일어'로 했다. 베르너가 독일 사람이기 때문이다. 손흥민은 독일 분데스리가에 오랜 시간 활동해 독일어에도 능숙했다. 손흥민은 베르너에게 이렇게 말했다.

"계속해!"

이후 베르너는 손흥민의 말대로 계속했고, 동점골, 토트넘 데뷔골, 682일 만에 EPL 골을 기록할 수 있었다.

영국의 '미러'는 "베르너의 682일 골 가뭄 종식에 영감을 준 손흥민의 발언을 공개한다. EPL에서 682일 만에 터진 베르너의 골은 손흥민이 독일어로 말한 격려가 있었다. 이 말에 베르너는 영감을 받았고, 용기를 가졌다"고 보도했다.

 



이어 "베르너는 전반에 골 가뭄을 깰 수 있는 결정적 기회를 잡았지만 놓쳤다. 그러자 손흥민이 독일어로 격려를 했다. 손흥민은 독일 함부르크, 레버쿠젠 등에서 7년을 보냈다. 손흥민은 독일어로 '계속해!'라고 말했다"고 덧붙였다.

경기 후 베르너는 손흥민을 포함한 팀 동료들에게 감사함을 표현했다. 그는 "전반전에 큰 찬스를 놓쳤다. 그렇지만 이후 골을 넣었고, 중요한 경기에서 이겨서 기쁘다. 매우 기쁘다. 첫 골에 대한 부담감은 느끼지 못했다. 동료들 덕분에 축구에 집중할 수 있었고, 첫 골을 넣으니 더 좋다"고 밝혔다.

이어 "이것은 내가 더 많은 자신감을 얻을 수 있는 큰 걸음이었다. 다음 경기에도 이런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 우리의 목표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진출이다. 다음 경기가 아스톤 발리전이다. 큰 경기다. 이 경기에서 이긴다면 목표를 달성할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의지를 다졌다.

댓글

[총판채널] 스포츠 뉴스

'SON'과 토트넘, 이제 '2승뿐이다' 빌라, 리버풀과 3-3 무승부…토트넘, 전승해야 UCL 희망 [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추천 0
2024.05.14
'SON'과 토트넘, 이제 '2승뿐이다' 빌라, 리버풀과 3-3 무승부…토트넘, 전승해야 UCL 희망 [총판채널]
"입 닥치고 빨리 꺼져" 0-4 대패에도 수군거린 선수 2인, 분노의 화살 직면…"솔직히 창피하다" [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추천 0
2024.05.07
"입 닥치고 빨리 꺼져" 0-4 대패에도 수군거린 선수 2인, 분노의 화살 직면…"솔직히 창피하다" [총판채널]
뮌헨, 김민재 본전에 판다…"1년만에 방출 결심→적절한 제안 듣겠다" (독일 매체) [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추천 0
2024.05.07
뮌헨, 김민재 본전에 판다…"1년만에 방출 결심→적절한 제안 듣겠다" (독일 매체) [총판채널]
"타자들이 왜 그렇게 잘 치는지…" 류현진 성적에 홈런왕도 의문 표시, 지금까지 너무 불운했다 [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추천 0
2024.05.07
"타자들이 왜 그렇게 잘 치는지…" 류현진 성적에 홈런왕도 의문 표시, 지금까지 너무 불운했다 [총판채널]
"충격! 케인 런던 복귀한다, '첼시'로"…UCL 우승 못 하면 EPL 컴백, "TOP 4 진입 위해 케인 영입에 중점, 포체티노가 있잖아!"[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추천 0
2024.04.24
"충격! 케인 런던 복귀한다, '첼시'로"…UCL 우승 못 하면 EPL 컴백, "TOP 4 진입 위해 케인 영입에 중점, 포체티노가 있잖아!"[총판채널]
“이강인이 손흥민에게 무례한 말... ‘아시안컵 4강’ 15년간 한국 축구 최고 성과” 클린스만이라서 놀랍진 않습니다 [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추천 0
2024.04.24
“이강인이 손흥민에게 무례한 말... ‘아시안컵 4강’ 15년간 한국 축구 최고 성과” 클린스만이라서 놀랍진 않습니다 [총판채널]
아버지 쏙 빼닮은 이태석…‘황금 왼발’로 도움왕도 노린다 [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추천 0
2024.04.24
아버지 쏙 빼닮은 이태석…‘황금 왼발’로 도움왕도 노린다 [총판채널]
"결코 삼진 안 당할 것 같아" 이정후 '이 기록' ML 1위 등극, '1557억 가치' 스탯에 나타난다 [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추천 0
2024.04.24
"결코 삼진 안 당할 것 같아" 이정후 '이 기록' ML 1위 등극, '1557억 가치' 스탯에 나타난다 [총판채널]
2군에서도 타율 1할1푼8리 ‘굴욕’, 50억 FA 거포 왜 이러나…13타석 연속 무안타 [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추천 0
2024.04.24
2군에서도 타율 1할1푼8리 ‘굴욕’, 50억 FA 거포 왜 이러나…13타석 연속 무안타 [총판채널]
부전자전! '이을용 아들' 이태석 폼 미쳤다, '日 GK도 분통' 또 황금 왼발로 어시스트→벌써 3개째[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추천 0
2024.04.23
부전자전! '이을용 아들' 이태석 폼 미쳤다, '日 GK도 분통' 또 황금 왼발로 어시스트→벌써 3개째[총판채널]
토트넘 돌아와 'SON 우승컵 들게 할까'…'발롱도르→리그→챔스 우승' 역대급 축구도사 리턴 가능성 [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추천 0
2024.04.23
토트넘 돌아와 'SON 우승컵 들게 할까'…'발롱도르→리그→챔스 우승' 역대급 축구도사 리턴 가능성 [총판채널]
100% 100% 김민재, 까내리고 비판하던 '키커'까지…"다이어보다 잘했다" → 분데스 이주의 팀 선정[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추천 0
2024.04.23
100% 100% 김민재, 까내리고 비판하던 '키커'까지…"다이어보다 잘했다" → 분데스 이주의 팀 선정[총판채널]
토트넘 최고의 LB, 갑작스럽게 팀 떠났다→“팬들에게 무한 감사”하직 인사→EPL 4위 노리는 팬들 ‘충격’→챔스리그 복귀 ‘타격’ [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추천 0
2024.04.23
토트넘 최고의 LB, 갑작스럽게 팀 떠났다→“팬들에게 무한 감사”하직 인사→EPL 4위 노리는 팬들 ‘충격’→챔스리그 복귀 ‘타격’ [총판채널]
"저 아직 한 달도 안 됐거든요! 기대치 너무 높은 것 같다" 이정후, 타율 0.282(85타수 24안타)...강정호는 0.320(84타수 26안타) [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추천 0
2024.04.23
"저 아직 한 달도 안 됐거든요! 기대치 너무 높은 것 같다" 이정후, 타율 0.282(85타수 24안타)...강정호는 0.320(84타수 26안타) [총판채널]
오재원 만행 상상초월 '충격'…후배 뺨 툭툭, "팔 지질거야"→"죽을 죄 지었습니다" 후배 선수 겁박 '일파만파' [총판채널]
M
최고관리자
추천 0
2024.04.23
오재원 만행 상상초월 '충격'…후배 뺨 툭툭, "팔 지질거야"→"죽을 죄 지었습니다" 후배 선수 겁박 '일파만파' [총판채널]
작성
1 2 3 4 5